<Harvard Business Review> 2012년 4월호에 재미있는 연구결과가 소개되어 흥미롭게 읽었다.

"성공적인 팀이 가지는 특징"인데 아래와 같다고 한다.

1. 팀 구성원 모두가 대체로 비슷한 정도로 말하고 듣는다.
2. 구성원들은 대면해서 말하고 대화와 제스처는 에너지가 넘친다.
3. 구성원은 팀장과만 접촉하지 않고 서로서로와 접촉한다.
4. 구성원은 팀 내에 백채널을 가지고 있다.
5. 구성원은 정기적으로 팀 외부로 나가서 둘러보고 정보를 갖고 돌아온다.

위대한 팀을 만드는 가장 좋은 방법은 스마트하거나 업적이 뛰어난 개인을 선택하는 것이 아니라
성공적인 커뮤니케이션을 하도록 구성하고 가이드하는지를 배우는 것이라고 한다.

글을 읽고 우리 팀의 대화(conversation)에 대해서 생각해 보게 되었다. 또한 내가 팀원들에게 하는 커뮤니케이션 방식에 대해서도 생각해 보게 되었다. 난 사실 주로 온라인으로 소통하는 것을 좋아한다. 간단한 것도 메일로 한다.

그런데, 위 글을 읽으면서 꼭 온라인으로 하는 것만이 효율적이지는 않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간단한 것은 직접 자리에 가서 묻고 답하는 것이 더 나을 것 같다. 또한 팀원들 서로 대화할 수 있는 시간도 자주 만들어줘야겠다. 아침에 티타임을 한다든지, 점심 먹고 커피마시러 간다든지 하는 방식으로 말이다. 더 중요한 것은 그럴 때에 일부 빅마우스만 말하는 것이 아니라 여러 사람이 골고루 이야기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는 점이다.

 

 

Posted by 일상과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