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류없음2007.12.18 08:19

사용자 삽입 이미지

드디어 난상토론회 신청 안내가 떴다. 날짜는 12월 29일. 그동안 후기로만 보던 '난상 토론회'. 3번째로 참가 신청했다. ㅋㅋ

난상토론회는 주제가 미리 정해져 있지 않다. 참석자들이 자유롭게 토론 주제도 정하고 참여하는 형태이다. 난 북스타일 팀블로그에서 활동을 시작한 만큼, 독서, 북스타일, 팀블로그 등과 관련한 토론에 참여할 예정이다. 여러 분야의 사람들을 알게 되고 그들의 생각을 듣고 나의 의견을 얘기하고...정말 즐거운 경험이 될 것이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에서 확인!
http://www.onoffmix.com/e/smartplace/53

Posted by 일상과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잘 다녀오세요 :)

    2007.12.18 10: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감사합니다. smilehero님께서는 서해안 자원봉사를 다녀오신 것 같던데, 잘 다녀오셨나요? 도움의 손이 많이 모자르다고 하던데...

      2007.12.18 19:51 신고 [ ADDR : EDIT/ DEL ]
  2. 한명석

    동철님, 안녕하세요.
    블로그 첫인상이 아주 활기차고 역동적이라 보기 좋군요.
    모르는 단어가 두 어개 되는~
    저 '난상토론회' 역시 신기할 정도의 에너지가 번져나오는군요.

    아무리 IT를 떼어버렸다고 해도, 그저 책과 북리뷰에 관심있는 사람 모두에게 오픈된 행사인지요?

    2007.12.18 14:00 [ ADDR : EDIT/ DEL : REPLY ]
    • 앗, 한명석님! ^^
      친히 제 블로그에 놀러오시고 감사합니다. ㅎㅎ

      난상토론회는 원래 앞에 IT가 붙었었는데, 이번부터 없앴다고 합니다. IT에 대한 것 뿐만 아니라 책, 서평, 책읽기에 대한 주제 토론도 있을 예정이거든요. 저도 북스타일(www.bookstyle.kr)이라는 서평 블로그에 참여하지만, 난상토론회에 참석하는 것은 처음이라 사실 분위기는 아직 잘 모릅니다. ㅋㅋ

      참, 변경연 홈페이지에 제가 남긴 저의 2007년 풍광 정리 글은 조금 고민이 되요. 너무 나 자신을 까발리지(^^) 않았나 하는 생각이 들어요.

      2007.12.18 19:56 신고 [ ADDR : EDIT/ DEL ]
  3. 아.. 드디어 알아냈습니다. ^^

    팀블로그의 다른 분들의 블로그는 다 아는데
    진동철님 블로그는 오늘에서야 알았습니다.

    난상토론회때 뵙겠습니다. ^^

    2007.12.20 17:46 [ ADDR : EDIT/ DEL : REPLY ]
    • 엇? 제가 일부러 감춘 건 아닌데요..블로그 밝혀야 하는 곳에서는 꼭 밝혔는데...ㅎㅎ
      난상토론회 때도 뵙고, 우린 같은 팀블로그 멤버니까 온라인에서 더 자주 볼 수 있겠죠? ^^

      2007.12.20 19:04 신고 [ ADDR : EDIT/ DEL ]

자기다움찾기2007.12.05 10:42

제가 이번에 서평 전문 팀블로그인 북스타일(http://www.bookstyle.kr/)에 참가합니다. 북스타일은 피플웨어의 류한석 소장님, 링블로그의 그만님, 네오비스님이 founder로, 저를 포함해서 8명이 필자로 참여하는 팀블로그입니다.

그동안 개별적으로 읽고 적던 서평을 블로그라는 통로를 통해 공유하고 공감하는 자리가 마련되는 것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블로그 하나에 참여하는 것을 뭐 거창하게 출사표냐고 하시는 분도 계실텐데요. 저로서는 그동안 혼자서 읽고 느끼고 정리하고 적던 것들을 세상에 까발리는(^^) 것입니다. 처음으로 밖에 나가는 기분이 든다고 하면 과장일까요?...

북스타일을 시작하는 저의 생각은 여기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그리고, 책읽기에 대한 저의 경험은 여기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제 블로그와 함께 북스타일을 통해서 좀더 많은 분들과의 소통을 시작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자기다움찾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인생은 하루들의 집합!  (0) 2008.01.03
꿇리지 않게!  (0) 2007.12.13
출사표...^^  (8) 2007.12.05
새벽 2시간의 중요성!  (0) 2007.12.02
담당자의 발끝에서 진일보하는 것이다.  (0) 2007.11.29
포항공대 기술경영대학원 팀블로그.  (0) 2007.11.26
Posted by 일상과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와 - 기대되요!

    2007.12.06 00:3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사실은 서평이라기보다는 책 내용 정리에 더 가깝죠..제가 좀 분석적으로 책을 읽는 편이라..^^
      smilehero님 블로그를 보았는데, 책도 직접 쓰신 것 같고 글도 잘 쓰시고 대단하세요..서평 블로그에 참여하시라고 제안하려다가 그만 둡니다. 이미 이 단계는 초월하신 분인 것 같기에..^^

      2007.12.06 01:22 신고 [ ADDR : EDIT/ DEL ]
  2. 북블로그에 대해서 많은 기대를 가지고 있어요.
    제 블로그에 오셔서 글을 남기셨기에,, 잠깐 들러봤는데, 이렇게 대단하신 분이신줄 몰랐는걸요?? ^^

    일년에 100권이라는 독서량을 감히 상상해 본적이 없어요.더구나 그 많은 것들을 고스란히 정리해서 가지고 계신다는 걸 보니, 너무도 대단하다는 생각.. ㅎㅎ

    HRD 분야는 공부해야 할 것들이 너무도 많다는 생각..~~
    가끔 들르겠습니다. 이곳도 그리고 북블로그도^^

    2007.12.10 00:49 [ ADDR : EDIT/ DEL : REPLY ]
    • 일부러 여기 오시게 하기 위해 댓글 남긴 것은 아니었습니다. 저처럼 책읽기 좋아하고 서평 쓰고, 북스타일에 대한 관심이 많으신 분인 것 같아 반가운 마음에 글을 남겼었습니다.
      음..1년 100권 목표는 가끔 정하긴 하는데, 잘 지키지 못해요. 최대로 읽은 것이 75권이구요. 대체로 40~50권 정도 읽는 것 같아요. ^^
      저도 다른 부서에 있다가 HRD 영역으로 온지 3년 가까이 되는데, 사람에 대한 것은 언제나 어려운 것 같아요. 공부할 것도 많구요. 그래도 언젠가는 의미있는 결과로 결실을 맺겠죠? ^^

      2007.12.10 12:07 신고 [ ADDR : EDIT/ DEL ]
  3. 부럽습니다. 왕성한 독서량이 ...
    저도 내년목표는 그리 세우려고 합니다.
    그리고 일상과꿈님께서 하셨던 넘버링도 내년부터는 한번 따라해 보려 합니다.
    독서 리뷰 팀 블로깅 하시는 것 역시 본받고 싶은 부분입니다. ^^

    2007.12.10 17:00 [ ADDR : EDIT/ DEL : REPLY ]
    • 1년에 100권 읽기 목표는 2006년에 세웠던 목표였습니다. 결국 67권을 읽었었죠. 그리고, 올해에는 조금 읽더라도 내실있게 읽자는 마음으로 27권을 읽구 있구요.

      그런데, 재미있는 것은, 결국 읽는데에 들이는 공과 시간은 똑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더 높은 목표를 세울수록 스스로에게 자극이 되는 것 같다는 것이 제 경험입니다. 그래서, 내년에는 100권 목표를 다시 세우려 합니다. ^^ 같이 100권 달성을 향하여?! ^^

      2007.12.10 20:12 신고 [ ADDR : EDIT/ DEL ]
  4. 꺄~ 류한석님의 블로그에서 참여하라는 권유글을 보면서 군침만 흘렸었는데, 직접 참여하신다니 넘 부럽사옵니다.!!
    홧팅이어요. 전 사실 요즘 읽기 시작만 하고 걸쳐놓는 책이 넘 많아서리.. 정말 낼 부터는 다시 책 읽는 삶을 시작해봐야겠습니다.

    2007.12.11 13:41 [ ADDR : EDIT/ DEL : REPLY ]
    • 같이 시작할 수도 있었을텐데, 아쉽네요. 그렇지만, 앞으로도 기회는 많을 거에요. 제가 잘 닦아놓을 테니 얼른 오세요..ㅎㅎ

      2007.12.11 19:48 신고 [ ADDR : EDIT/ DEL ]

자기다움찾기2007.11.26 19:47

몇 주 전의 전화통화가 그야말로 Trigger가 되어 포항공대 기술경영대학원 팀블로그가 만들어졌습니다. timtrigger라는 이름 그대로 트리거가 되어 좋은 모습들이 많이 나왔으면 좋겠습니다.

흠..그런데, 이렇게 '객'이 트랙백을 걸어도 되는지...-_-;

P.S. 무슨 일인지는 여기에...^^

Posted by 일상과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인 미디어로 시작한 블로그가 그룹 미디어라 표현할 수 있는 팀 블로그로 발전하고 있다. 팀 블로그관심있는 주제 영역에 대해 여러 사람이 공동으로 글을 올리고 관리하는 블로그를 말한다.

예를 들어, IT전문가들이 모여 만든 팀블로그인 '스마트플레이스(www.smartplace.kr)'에서는 여러 명의 전문가들이 자신들의 글을 포스팅한 것을 볼 수 있다. 개별 블로그에서는 볼 수 없는 또다른 매력인 것이다. '스마트플레이스'는 메타블로그 사이트인 '올블로그' 선정 2007년 상반기 톱 100 블로그 중에서 10위 안에 선정된 바 있다.

                            < 스마트플레이스: IT전문 팀 블로그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정치. 시사 전문 팀 블로그인 '무브온21'(http://moveon21.com), <씨네21> 출신 기자들이 운영하는 영화 전문 팀 블로그 '익스트림 무비'(http://www.extmovie.com) 등도 전문 잡지 못지 않은 컨텐츠를 제공하는 팀 블로그이다.

전문영역에 대한 공동 컨텐츠 작업을 위해서 뿐만 아니라 동호회나 동창회, 대학원, 직장 구성원을 위해서도 커뮤니티 사이트 대신 팀 블로그가 뜨고 있다. Enterprise 2.0이 각광받으면서 직장 내에서는 구성원 간의 커뮤니케이션과 협업을 원활하게 하기 위해 팀 블로그를 운영하기도 한다. 또한 마케팅을 위한 기업 블로그에 있어서도 공동으로글을 올릴 수 있는 팀 블로그 형태로 운영하기도 한다.

KAIST 정보미디어 대학원의 블로그는 팀 차원에서 관리되는 블로그는 아니지만 대학원에서 운영하는 공식 블로그이다. 일반인에게 정보미디어 대학원에 대한 소개 뿐만 아니라 최근 활동, 세미나 동영상까지 올리고 있다. 이 블로그가 갖는 의미는 두 가지이다. 첫 번째는 기업 블로그처럼 대학원에서도 블로그를 마케팅용으로 활용하고 있다는 점이다. 얼마 전에 포스팅한 University 2.0의 모습이다. 두 번째는 블로그에 올려지는 세미나 동영상이다. 자체 세미나를 촬영하여 블로그를 통해 보여주는 활동은 MIT대학의 OCW(Open CourseWare) 프로젝트처럼 가기 위한 초기 모습이 아닐까 싶다.

                            < KAIST 정보미디어 대학원 블로그 >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팀 블로그는 1개의 블로그에 여러 사람이 함께 글을 올리는 방식과 여러 개의 블로그에서 올리는 글을 포털 초기화면 형태로 편집해서 보여주는 방식이 있는데, 일반인도 손쉽게 팀 블로그를 구성할 수 있다.
설치형 블로그인 ‘텍스트큐브’(
http://www.textcube.org)는 이용자의 선택에 따라 팀 블로그를 생성할 수 있는 사양을 갖추었으며, 설치형 팀 블로그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날개’(http://www.wingz.co.kr)라는 서비스도 있다. 아직 설치형 블로그가 어려운 네티즌을 위해서는 ‘블로그 카페’(http://cafe.allblog.net)나 ‘위드 블로거’(http://www.withblogger.com)같이 손쉬운 가입형 팀 블로그 서비스가 마련되어 있다. 티스토리를 통해서도 팀 블로그를 개설할 수 있는데, 한 명이 블로그를 개설하고 초대하는 방식으로 아직은 총 10명까지의 구성원을 초대할 수 있다.

Posted by 일상과꿈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