삶에포인트를주자2007. 10. 31. 23:14

합숙교육을 마치고 며칠 만에 집에 돌아왔다. 밤 10시가 되어 돌아오니 아이들은 안 자고 아빠를 기다리고 있다. 귀여운 얼굴들. 마음이 편안해지는 것이, 역시 우리 집이 최고다.

워크샵 형태의 이번 합숙교육은 전체적으로 성공적이라 자평하고 싶다. 참석한 사람들이나 윗분들도 세세한 부분들까지 신경써서 준비도 잘 되었고 진행도 좋았다고 평가해 주셨다. 다행이다. 보람도 느끼고. ^^

그렇지만 내일도 운영해야 할 과정이 있다. It never rains, but it pours. 라는 속담처럼 일이 한꺼번에 밀려온다. 물론 안 좋은 일은 아니지만...

다음주에나 하루 휴가내고 쉬어야겠다.

'삶에포인트를주자'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가을빛의 중남미 문화원  (0) 2007.11.10
설정에 익숙한 녀석들..  (0) 2007.11.07
집에 돌아와...  (0) 2007.10.31
다시 짐 챙겨서...  (0) 2007.10.28
다시 일상으로..  (2) 2007.10.13
아빠와 함께 쿠키 만들기..  (0) 2007.10.01
Posted by 일상과꿈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