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느 미래학자에 따르면, 2030년에는 20억개의 일자리가 사라진다고 하네요.
(http://www.futuristspeaker.com/2012/02/2-billion-jobs-to-disappear-by-2030/)


교육에서는 Open Course Ware에 대한 이야기를 많이 하네요.
teaching model에서 learni
ng model로 변화하기 때문에

teacher가 아닌 coach가 필요하다고 하네요.


교육 분야에서 사라질 직업으로는 teacher, trainer, professor
가 있고,

coach, course designer, learning camp가 새롭게 등장한다고 하네요.

선생님이 사라진다?
아직은 상상이 안 가는데... 이런 걸 상상하지 못하면 뒤쳐지는 거 아닌가요...쩝...

Posted by 일상과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너무 나 좋은 컨텐츠들이(즉, 교육 자료들이) 객체화 되어 웹에 있기 때문에 이것만 잘 큐레이션만 누군가가 해주어도 훌륭한 코스를 만들 수 있는게 지금의 현실인데, 정말 많은 컨텐츠를 지금 이 순가에도 생산이 되고 있으니 그 확장성은 정말 크다고 생각이 드네요. 변화의 폭과 더 나아가 패러다임 자체가 쉬프트 되는게 정신이 없을 지경이네요.

    2012.03.05 11: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맞는 말씀입니다. 이제는 의지만 있으면 방법은 어렵지 않게 찾을 수 있는 시대가 되었죠.
      이와 함께 회사 내에 있는 HRD 담당자의 역할도 많이 바뀌겠죠. 구성원 교육에 대한 관점과 방식도 달라져야 하구요.
      그런데, 아직 제가 준비가 안 되어서 사실 저도 좀 어지러워요...ㅎㅎ

      2012.03.05 19:00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