삶에포인트를주자2007. 9. 27. 12:15

연휴가 다 지나고 있다. 난 오늘까지 휴가를 내고 여기 부산 처가집에 내려와 있다. 큰 아이 하연이도 학교가 재량휴교라 오늘 학교를 안 간다.

점심 먹고 KTX 타고 서울로 출발한다. 이제 다시 일상으로 돌아가 열심히 생활해야겠지. 그래도 다행이다. 다음주 수요일에는 주중에 휴일이 끼어 있어서..ㅋㅋ 직장인에게는 그런, 오아시스 같은 휴일이 필요하다..ㅎㅎ

* 옆에서 보던 하연이가 제목을 '출발하다'로 지으라고 한다. 원래 제목은 '연휴는 다 가고..'였는데..^^

'삶에포인트를주자'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다시 일상으로..  (2) 2007.10.13
아빠와 함께 쿠키 만들기..  (0) 2007.10.01
출발하다.  (0) 2007.09.27
하연이의 병간호 편지  (2) 2007.09.21
하연이와 축구장으로...~  (0) 2007.09.17
하루의 휴가와 자기계발  (0) 2007.09.06
Posted by 일상과꿈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