삶에포인트를주자2007. 8. 15. 20:38

오늘 다시 안산(=무악산)을 찾았다. 며칠 전 짧게 다녀온 이후 지도를 보니, 능선을 따라 쭉 따라서 정상까지 올라가는 길이 좋아보여 다시 도전하기로 했다. (사실 도전이랄 것도 없다. 30분이면 너끈히 올라갈 정도로 높지 않은 산이니..-_-;)

생수 한 통 챙겨서 603번 버스 타고 충정로에서 내려 경기대 뒷쪽으로 갔다. 거기서 오르기 시작하여 금화터널 위를 지나 무악동 봉수대 정상까지 올랐다. 역시 산은 바로 쭉 정상까지 올라가는 것보다 이리저리 돌고 능선도 타다가 오르는 맛이 더 좋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삶에포인트를주자' 카테고리의 다른 글

10Km  (0) 2007.08.26
아직 사무실...  (2) 2007.08.23
혼자 걷기 5번째 - 안산 다시!  (2) 2007.08.15
아쉬움? vs. 축하!  (4) 2007.08.15
여전히 휴가 중..  (2) 2007.08.13
혼자 걷기 4번째 - 안산  (0) 2007.08.11
Posted by 일상과꿈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낮은 산 오르기... 저도 도전 해보고 싶네요. 총 소요시간이 궁금해요.

    2007.08.20 15:48 [ ADDR : EDIT/ DEL : REPLY ]
    • 요즘 '걷기'도 붐입니다. 이제 여유를 가지실테니 가족과 함께 다녀보세요. 주변 공원이나 낮은 산이 좋겠죠. 안산같은 경우에도 기껏해야 4~50분 밖에 안 걸려요..

      2007.08.21 23:08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