삶에포인트를주자2013. 2. 1. 12:44

초등 2학년인(이제 3학년 올라가는) 둘째아이가 만화를 그렸다. 그림그리는 것을 좋아해서 스케치북이나 화이트보드에 그림을 많이 그렸었는데, 만화 형태로 그린 것은 처음이다.

캐릭터도 귀엽고 디테일도 잘 살린 것 같다. 작은아이가 이런 만화를 생각하고 그렸다는 것이 생각할수록 신기하고 재미있다. (물론 부모의 마음이겠지만..ㅎㅎ)

언뜻 보면 뒷부분이 잘 이해가 안 되는데, 물어보니 가끔 언니가 엄마에게 이렇게 한단다. 숙제 다 해놓고 게임하는데, 마치 공부하는 것처럼 엄마를 속이기.. 

 

'삶에포인트를주자'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만화 실사] 퇴근하면...  (0) 2013.02.03
[만화] 퇴근하면..  (0) 2013.02.01
[만화] 게임  (0) 2013.02.01
서로에게 쓰는 X-mas 카드  (0) 2012.12.16
볼쇼이 아이스쇼 관람 후기  (0) 2012.10.08
[유럽여행] 여행후기로 만든 나만의 책  (2) 2012.08.17
Posted by 일상과꿈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