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10월에 정신경영 아카데미에서 진행하는 <자기주도적 삶을 위한 주말 워크샵>에 다녀왔다.

정신경영 아카데미는 <굿바이 게으름>이라는 책으로 유명한 문요한 정신과 의사님께서 병원 부설로 세우시고 진행하시는 곳이다. <자기주도적 삶을 위한 주말 워크샵> 프로그램은 한 달에 한번 토~일 모이는데 몇 달간 진행한다. 그 중 나는 3회 - "삶의 성장과 실력 향상을 위한 심리훈련"에 관심이 끌려 다녀왔다.

나 말고는 모두 몇 달간 같이 프로그램에 참가하는 사람들이었다. 그래서, 처음에는 좀 서먹서먹했는데, 나야 뭐, 내가 관심있는 것을 들으러 갔으니까 꿋꿋이...ㅎㅎ

 

이 날 계속 들은 단어는 "성장 마인드"였다. 성장 지향적 태도, 성장 Mental Model이라고도 하는데, 문요한 님은 성장 마인드를 아래와 같이 정의하고 있다.

모든 것이 고정된 것이 아니라 변화할 수 있다고 바라보는 자세이고,

똑똑하게 보이는 것이 중요한 것이 아니라 실력(학습)을 쌓아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바라보고,

실수나 잘못 앞에 좌절하기 보다는 이를 통해 새로운 방식의 재시도를 하며,

혼자 노력하고 사람들과 경쟁하기보다는 사람들과 함께 배우고 성장하는 태도

 

또한 전문가는 "스스로 점진적인 과부하를 부여하고 학습목표를 지니며, '계획-실행-평가'의 시스템을 구축하여 발전적으로 문제를 해결하며, 자기 영역의 전문가로서의 사회적 책임을 다함으로써 대체 불가능한 차별성을 만들어나가는 사람"로 정의하고 있다.

 

워크샵 중 문요한 님께서 말씀하신 내용 중 의미있는 것을 옮겨적는다.

"성장 마인드가 있다면 자신이 잘못 하고 있다는 피드백이 있을 때 문제를 좀더 들여다보고 같이 논의를 하게 된다."

"자신의 마인드셋을 보려면 현재 가지고 있는 의식만 보면 안 되고 과거의 행동, 선택을 자세히 들여다봐야 한다."

"문제를 직면하는 것이 중요하다."

"성장하기 위해서는 깊은 질문이 있어야 한다."

"사람은 변하는가? 원래의 나를 찾아가는 것이 변화다."

"삶의 성장과 실력향상을 위한 깊은 질문을 품어라. 일과 관련해서 더욱 깊은 질문이 필요하다."

 

문요한 님은 2003~2004년에 깊은 질문이 떠올랐다고 한다. 어떻게 하면 사람의 정신을 강화할 수 있을까 하는 질문이 떠올랐다고 한다. 그러면서, 1년에 한 개 큰 '깊은 질문'을 연초에 세우고 노력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조언해 주었다. 이제 12월이 되면 1년 간의 정리를 할텐데, 이어 나도 2013년 한 해 동안 간직할 깊은 질문을 가져봐야겠다.

 

Posted by 일상과꿈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