삶에포인트를주자2007. 5. 30. 00:13
       
    산 들 한 바 람

                 진 하 연


    바 람 이 부 네
    산 들 한 바 람

    휘 잉 휘 잉
    바 람 이 부 네
    산 들 한  바 람

'삶에포인트를주자'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낯선 길 위에 나를 세우다.  (0) 2007.07.08
손수건 - 하연이 자작시  (0) 2007.06.28
미움, 다툼  (0) 2007.05.30
산들한 바람  (0) 2007.05.30
아빠에게 써 준 동시도..  (0) 2007.05.30
초등학교 1학년이 쓴 동시.  (0) 2007.05.30
Posted by 일상과꿈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