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기다움찾기2007. 7. 25. 08:28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비가 옵니다.
아직 장마가 끝나지 않았나 봅니다.

예전 팀 동료들과 점심을 먹었습니다. 그들은 현재 옆 건물에서 근무하고 있습니다. 이곳 상암으로 이사왔을 때는 같은 건물이었으나 회사 사정으로 바로 옆 건물로 이사하게 되었습니다. 대신 점심은 그대로 우리 건물 식당을 이용합니다.

문득 불편하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점심 하나 먹으러 엘리베이터 타고 내려와서 건물 사이를 걸어서 다시 엘리베이터 타고 올라가야 하다니...특히나 비오는 날은 싫겠다 싶은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런데, 대답이 뜻밖이었습니다.

"아뇨, 정말 놀란게...여기 ooo(건물 관리업체)가 로비에 우산을 준비해 둔거에요. 건물 왔다갔다 할 때 자유롭게 쓰고 놔두라고..."

오호! 당연히 자신의 우산을 가지고 나와야 된다고 생각했는데, 건물 앞에 우산이 비치되어 있다?! 뜻밖의 서비스에 모두들 놀라고 감동받았다고 합니다.

저희 동네 은행 앞에는 '고객 감동을 넘어 고객 졸도를 시켜드리겠습니다'는 문구가 붙어 있습니다. 어떻게 하면 고객를 졸도까지 시킬 수 있을까요? ooo업체의 우산에서 실마리를 봅니다. 고객이 미처 생각하지 못한 것을 보여줄 것! 그래서, 뜻밖의 선물을 받은 기쁨을 안겨줄 것, 그것이 고객 졸도의 시작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여러분은 여러분의 고객이 생각하지 못한 것을 지금 준비하고 계신가요?

Posted by 일상과꿈

댓글을 달아 주세요